NEWS
가톨릭뉴스


부산평화방송 후원회
HOME > PBC뉴스 > 가톨릭뉴스
최기산 주교, 2015 교육주간 담화
    부산평화방송  작성일 2015.06.01  조회 995     
최기산 주교, 2015 교육주간 담화
“가정은 신앙을 배우는 첫 학교”
발행일 : 2015-05-31 [제2946호, 1면]
주교회의 교육위원회 위원장 최기산 주교는 제10회 교육주간(5월 25~31일)을 맞아 '가정은 최초의 학교이며 부모는 최초의 교육자입니다'를 주제로 담화를 발표했다.

최 주교는 가정과 학교 교육의 위기를 짚으며 미래 세대의 올바른 교육을 위한 신자 부모와 신자 교육자의 책무에 대해 강조했다.

“가정은 그리스도교의 가치와 덕목을 배우는 최초의 학교이며 부모는 최초의 교육자라는 것”을 되새기면서 “부모는 자녀들을 신앙의 길로 꾸준히 인도하며 자녀들에게 관심과 사랑을 더 많이 표현해야 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편부모, 별거, 이혼 등 가족 해체의 일차 피해자는 자녀들임을 상기시켰다. “해체 가정의 자녀들이 경제적·문화적 빈곤 상황에 직면하고 질병과 폭력 등 범죄 위험에 쉽게 노출된다”면서 “교회와 신앙에서 떨어져 나가고 종교적·윤리적 가치들에서도 멀어져 가는 것”을 우려했다.

또한 “오늘날 학교는 학생들이 의무와 부담을 감당하는 현장”이라며 “가톨릭 교육자들은 학교를 그리스도교적 분위기로 만들고 학생들의 영적 스승이란 소명 의식으로 갖고 학생들을 가르쳐야 한다”고 요청했다.

김신혜 기자 (cella@catimes.kr)

출처:가톨릭신문
btn_bottom_company_info.gif